2024.02.12 (월)

  • 맑음동두천 8.3℃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8.6℃
  • 맑음대전 10.6℃
  • 맑음대구 10.4℃
  • 맑음울산 10.6℃
  • 맑음광주 11.2℃
  • 맑음부산 11.6℃
  • 맑음고창 11.8℃
  • 맑음제주 13.9℃
  • 맑음강화 7.3℃
  • 맑음보은 8.7℃
  • 맑음금산 10.3℃
  • 맑음강진군 12.1℃
  • 맑음경주시 11.9℃
  • 맑음거제 10.2℃
기상청 제공

野, "김기현 대표는 가짜 혁신위원회로 국민 기만한 데 대해 사과하시오"

한국시사경제 김태훈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어제 김기현 지도부와 비공개 오찬을 하며 소통을 강화하는 데 뜻을 모았다고 한다. 

 

국민의힘 지도부와 혁신위의 갈등 양상 앞에 윤 대통령이 김기현 지도부에 힘을 실어준 것이다. 

 

인요한 혁신위원회의 혁신안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애초에 혁신이라 부를 것도 없지만 논란만 남기고 흔적 없이 사라지는 셈이다.

 

결국 인요한 혁신위는 보궐선거 참패로 흔들리는 김기현 지도부에 시간을 벌어주기 위한 임시방편에 불과했다. 

 

민심을 받들어 변화하겠다더니 반성도 혁신도 찾을 수 없는 대국민 기만극이나 다름없다.

 

국민의 목소리는 오간 데 없고 오로지 용산만 바라보며 윤심 경쟁을 한 것이 국민의힘 혁신위와 지도부 갈등의 요체이다. 

 

민주당은 "국민의힘은 국민을 기만한 것에 대해 사과하든지 아니면 차라리 ‘윤심의힘’으로 당명을 바꾸는 것이 어떻습니까? 국민은 여당의 기만극에 분노하고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기 바란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