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구름조금동두천 21.2℃
  • 구름조금강릉 28.3℃
  • 구름많음서울 21.9℃
  • 맑음대전 22.7℃
  • 맑음대구 25.3℃
  • 맑음울산 25.0℃
  • 맑음광주 23.1℃
  • 맑음부산 24.6℃
  • 맑음고창 19.7℃
  • 박무제주 21.6℃
  • 구름많음강화 20.7℃
  • 맑음보은 21.6℃
  • 맑음금산 20.4℃
  • 맑음강진군 19.1℃
  • 맑음경주시 26.4℃
  • 맑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 FR. 35조 동반 플레이중인 김홍택, 김한별 9H에서 연달아 ‘이글’…2024 시즌 3번째 같은 조 이글 기록

 

한국시사경제 스포츠팀 | 경남 양산 소재 에이원CC 남, 서코스(파71. 7,142야드)에서 개최되고 있는 ‘제67회 KPGA 선수권대회 with A-ONE CC(총상금 16억 원, 우승상금 3.2억 원)’ 최종라운드에서 같은 조 선수 2명이 이글을 성공하는 장면이 나왔다.

 

낮 12시 20분 1번홀(파4)에서 35조로 경기에 나선 김홍택(31.볼빅)과 김한별(28.SK텔레콤)이다.

 

9번홀(파5. 591야드) 티샷이 러프에 떨어진 김홍택은 핀까지 269.70야드 남은 상황에서 두번째 샷을 했으나 그린 주변 벙커에 떨어졌다. 김홍택의 벙커 샷은 그린을 타고 굴러 홀로 들어갔다.

 

김한별은 9번홀 티샷을 페어웨이 중앙으로 보냈고 277.47야드가 남은 상황에서 2온에 성공했다. 약 13m 정도 남은 거리에서 퍼트 한 김한별의 공은 홀 앞에서 멈추는 듯하더니 홀 안으로 떨어졌다.

 

한 조에서 선수 2명이 연달아 이글에 성공한 것은 2024년 3번째다.

 

개막전인 ‘제18회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 1라운드에서 같은 조로 출발한 김준성(33.team속초아이)과 김우현(33.바이네르)이 연달아 이글에 성공했고 ‘우리금융 챔피언십’에서는 이정환(33.우리금융그룹)과 임예택(26)이 KPGA 투어 출범 이후 역대 최초로 한 조에서 샷 이글에 성공하기도 했다.

 

낮 2시 50분 기준 김홍택이 현재까지 버디 2개 이글 1개를 잡아내며 공동 2위, 김한별은 버디 1개, 이글 1개를 기록하며 공동 8위에 자리하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