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 흐림동두천 19.9℃
  • 흐림강릉 17.5℃
  • 구름많음서울 23.0℃
  • 맑음대전 25.9℃
  • 맑음대구 25.7℃
  • 맑음울산 21.4℃
  • 맑음광주 28.3℃
  • 맑음부산 23.2℃
  • 맑음고창 ℃
  • 구름조금제주 22.7℃
  • 흐림강화 17.8℃
  • 구름많음보은 25.2℃
  • 구름조금금산 26.6℃
  • 맑음강진군 29.5℃
  • 구름조금경주시 21.7℃
  • 맑음거제 24.1℃
기상청 제공

경남도지사 수산물 안전관리 현장 방문 점검

6월 9일(금) 통영시 소재 수산자원연구소 및 수산안전기술원 현장 점검

 

한국시사경제 이정이 기자 | 박완수 경남도지사가 6월 9일 통영시 소재 도(道) 산하기관 수산자원연구소와 수산안전기술원을 방문하여 업무 현황을 청취하고, 사업 현장을 점검하는 등 수산 분야 위기에 대응한 다양하고 안전한 수산자원 연구 및 수산물 안전관리 대응 현장을 직접 점검했다.


경남도 관계자에 따르면 경남도는 전국 수산물 생산량의 약 15%를 점유하는 수산업의 요충지이나, 최근 이상기후에 따른 수온 상승과 불안한 국제정세 등으로 수산자원고갈 등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더해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예정과 관련한 수산물 안전 우려로 수산물 소비가 위축될 것으로 예측되는 등 더 큰 위기에 직면하고 있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경남도는 수산분야가 직면한 위기를 정밀하게 톺아보고 현장 중심 대응체계를 강화해나가고 있다.


박완수 지사가 처음으로 방문한 수산자원연구소는 자원감소 품종의 양식기술 및 종자생산 등 해양환경 변화에 대응한 연구개발과 기술지원을 담당하는 기관이다.


특히, 최근 국내 최초로 ‘국자가리비’ 종자생산에 성공하여 수입산 가리비의 점유율 상승에 따른 가격경쟁 심화와 교잡품종 난립에 따른 열성화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남도 양식 현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어넣기도 했다.


박완수 도지사는 “수산자원연구소가 다양한 미래 전략품종을 연구・개발하여, 우리 도 어업인들의 소득 창출에 기여함은 물론, 대한민국 수산업을 선도하는 역할을 수행했으면 한다”고 기관 소속 직원들에게 당부했다.


박 지사가 이어서 방문한 수산안전기술원은 어업인 육성 및 어촌 지원을 통해 수산업의 기반이 되는 어촌의 지속가능한 미래기반을 구축하고, 친환경 수산양식 지원 및 양식어류 생산동향조사, 수산 생물 질병관리 등 현장 밀착형 어업활동을 지원하며 본원인 통영 외 5개 지원이 있다. 특히, 생산단계 수산물 안전검사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2021년 9월, 수산물안전관리센터를 신설했다.


수산물안전관리센터는 감마핵종 분석기(4대)를 통해 방사성 요오드 및 세슘 분석이 가능하고, 그 외에도 전국 지자체에서 유일하게 노로바이러스, 패류독소 등의 안전성 검사가 가능한 분석실을 보유하고 있어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등 수산물 안전 상황에 신속한 대응이 가능하다고 경남도 관계자는 밝혔다.


박 지사는 “원전오염수 관련 도민 불안이 없도록 수산물 시료채취, 분석방법 등을 도민에게 적극 알리는 등 수산물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해 달라”며 수산안전기술 개발과 재해 예찰활동 강화 집중을 강조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