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아카데미] '기생충' 봉준호 감독·한진원 작가, 韓 최초 각본상
상태바
[아카데미] '기생충' 봉준호 감독·한진원 작가, 韓 최초 각본상
  • 디지털 뉴스팀 hse@hksisaeconomy.com
  • 승인 2020.02.10 10: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을 수상했다. 한국인으로 최초의 수상이다.

봉준호 감독과 한진원 작가는 9일 오후(이하 현지시간, 한국시간 10일 오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각본상을 수상했다.

이날 '기생충' 외 각본상 후보로는 '나이브스아웃' '결혼 이야기' '1917' '원스 어폰어 타임 인 할리우드'가 올랐다.

한편 1929년부터 시작돼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아카데미 시상식은 일명 '오스카'로도 불리는 미국 최대의 영화 시상식이다. 미국 영화업자와 사회법인 영화예술 아카데미협회(Academy of Motion Picture Arts & Sciences)가 상을 수여한다.

한국영화는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역사상 최초로 본상 후보에 올랐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 국제극영화상(구 외국어영화상)까지 총 6개 부문, 이승준 감독의 '부재의 기억'은 단편 다큐멘터리 부문에 각각 노미네이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